로그인회원가입유료신청마이페이지포토/TV네티즌토론커뮤니티전체기사보기PDF지면보기
최종편집: 2019.12.15 16:39
  고양시  친절  시장  의정부시의회  경기도지사 
 

정치

 

경제

 

사회

 
문화/생활
 

기획

 

피플&라이프

 

로컬

 

스포츠/연예

 

오피니언

 

사설/컬럼

 
문화일반  인터넷/생활  공연/전시/축제  문학/독서/출판  리빙/소비자/종교  패션/뷰티
뉴스 홈 문화/생활 문화일반 기사목록
 
 
문화/생활

의정부예술의전당과 경기문화재단, 경기북부 지역문화 활성화 업무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9-11-10 오후 9:23:00 | 최종수정 2019-11-10 21:23   
 
 
(재)의정부예술의전당(대표이사 손경식)은 경기문화재단(대표이사 강헌)과 11월 8일 지역문화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경기북부지역의 문화예술진흥에 대한 비전을 공유하며, 양 기관의 협조체계 구축 및 상호발전을 위한 공동 의지를 다졌다.
 
협약은 ▲경기북부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공동사업 추진, ▲의정부 시민문화역량 강화를 위한 문화예술 프로그램 및 문화재생 사업 진행 등의 내용을 주요 골자로 담고 있다.
 
의정부예술의전당은 2001년 개관한 후 18년 만에 의정부문화재단으로의 출범을 앞두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의정부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다양하고 내실 있는 문화예술 사업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손경식 의정부예술의전당 대표이사는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이 상생 발전하고 분단 이후 국가안보를 위해 희생해온 의정부를 비롯한 경기북부지역의 문화예술이 더욱 활성화 되어 문화로서 행복한 도시로 거듭나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경원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호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의정부예술의전당 '2019 경기시민 예술학교' 인기리에 성황
의정부예술의전당 ‘꼬마작곡가 & 예인클래식 오케스트라’ 협연 성료
문화일반 기사목록 보기
 
  문화/생활 주요기사
오대산에서 천종산삼 32뿌리횡재
(의정부 맛집) '서해 쭈꾸미 오리'…쭈꾸미와 오리의 ..
재능교육, 한옥스테이 산청율수원 '2013대한민국 한옥..
(맛집) 의정부 민락동 '탐라참치', 깐깐한 숙성 비법..
교수와 여제자 2, 공연 중 실제 정사 논란 … 이유린,..
교수와 여제자2 이유린, 엄다혜와 비교 마라
이유린의‘교수와 여제자2’성인연극 사상 최고 평점
(영상) 한국관광공사-의정부시 주최 'R16 KOREA 2014 ..
 
 
분야별 최신뉴스
종합 문화/생활 로컬
의정부소방서, 호원119안전센터 ..
의정부소방서, 민·관 화재예방 ..
연천군, 2019년 사업용 자동차 ..
양주시시설관리공단, 시민의 경..
수원국유림관리소, 사랑의 땔감 ..
구리시의회 박석윤 의장, 제1회 ..
신한대학교, 2019년도 공동학술..
서울국유림관리소, 예비사회적기..
경기도 제4회 버스승무사원 채용..
성남시의료원 7개 마을버스 노선..
전체목록
감동뉴스
동두천 대표 봉사단체 '마음의 ..
 
오늘의 포토
 
양주시 2019년 내부청렴도 전국 ..
(기자수첩) 의·양·동·포·연-..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제6차 ..
(영상) "내 집앞 쓰레기 소각장..
 
가장 많이 본 뉴스
(단독) 문화평론가 김갑수 시인 ..
(단독) 문화평론가 김갑수 시인 ..
지하철 7호선 의정부·양주·포..
의정부 메르스 접촉자 6명…4명 ..
경기도 31개시군 '2015년 으뜸 ..
지하철7호선 등 예타 확정되자 ..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독자투고 기사제보 구독신청
본사:경기도 의정부시 오목로 205번길 42, 골드프라자 3층 301호 l 등록번호:경기 아 50037 l 발행·편집인:황민호 l 청소년보호책임자 :황민호 l 제보 및 광고문의:010-7531-5554 l 창간 : 2007년 9월 13일(등록:2007년 12월 21일) l 대표E-mail:seoul5554@hanmail.net l 저희 경원일보에 실린 내용 중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경원일보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이메일 집단수거 거부]
Copyright(c)2019 경원일보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